2013.05.07 나홀로 홋카이도 여행 16박 17일중 11일째「소운쿄」

Reading time : about 2 minutes.


날씨맑은, 눈↓누적
지출42590엔(렌터카요금 포함)191778엔
이동거리338Km3167Km

삿포로


9:10 호텔에서 아침식사


렌트카를 빌리러 지하철로 이동.


렌트카로 이동중. 차 빌릴때의 사진을 깜빡.
얼마만에 보는 파란하늘인가.

소운쿄

14:30 소운쿄



헐~ 고드름…


정상까지 가는 리프트는 높이조정공사중. 리프트에서 지면까지는 5m이내여야한다는 규정이 있다고 한다. 겨울에 쌓여있던 눈이 녹으면 지면이 낮아지기 때문에 그 높이를 조정. 아마 낙하사고에 대비하는거겠지.


케이블카 타고 쿠로다케 중간까지 가는 걸로.


아무도 없어. 으흐흐흐


5부능선역 기념품 매장. 나무를 깎아 부엉이를 만들고 계시는 아저씨.


커다란 눈사람이.


눈덩이 ㅎㅎ



공사중이라 진입금지.


저 안쪽에서는 제설작업중







16:20 은하폭포



눈이 있어서 잘 안보이는데 가운데 검은 부분이 은하폭포.


출출해서 우동한그릇 먹으려 했더니 퇴근하는 길이라고 한다. T.T 아직 5시도 안됐는데?


옆에 있던 기념품가게에서 뜨뜻한 버섯국물을 받았습니다.


마네키네코는 어딜가도 있군요 ^^


곰도 고양이를 따라하네요.


다시 이동. 도로가 한산해도 너~~~무 한산합니다.


어두워지기 시작하네요.

몬베츠


몬베츠 시내. 이쪽은 눈이 내리고 있네요. 다음날 새벽의 일출을 보러왔는데 불길안 예감이 듭니다.

19:40 몬베츠 모스버거



햄버거로 저녁을 때우고.

19:45 몬베츠공원


목적지인 몬베츠공원에 도착

몬베츠 등대.


오늘 밤은 여기 차 안에서 노숙.

댓글

제목과 URL을 복사했습니다